Recent Posts

#cool_things 제닉스 XPAM 대나무 손목 받침대 사용 후기

less than 1 minute read

재택근무할 때, 사용하려고 해피해킹 HHKB Professional 2를 하나 줏어왔다. 안타깝게도 팜레스트는 같이 못 주웠다. 높이 때문에 팜레스트 없이 사용하는 건 생각도 안 해봤다. HHKB Professional 2 Type-S에 사용 중인 팜레스트랑 같은 걸 주문할까? 아...

쇼미더머니 10 (Mnet, 2021) 감상문

less than 1 minute read

계속 챙겨보게 된다. 여전히 랩을 즐겨듣지 않는다. 쇼미더머니는 이제 친근하다. 그래서 새로운 시즌이 나오면 챙겨보게 된다. 나온 걸 아는데 안 보면 궁금해서 미치겠다는 아니다. 쇼미더머니가 주는 익숙함이 좋아서 보게 된다.

스니퍼 클립스 (SFB Games, Nintendo Switch, 2018) 플레이 후기

less than 1 minute read

서로 몸을 잘라서 퍼즐을 푼다. 자르기, 골 넣기, 위치는 동기화가 안 되지만 회전과 모양이 동기화되는 톱니를 이용한 퍼즐, 물체 이동시키기, 물체 잡기 등등 퍼즐 종류가 다양해서 빨리 질리지는 않는다. 뾰족하게 잘라서 풍선을 터트리는 퍼즐이 특히 재미있었다. 정말 많이 웃었다.

초등 자기조절능력의 힘 (신동원, 2021) 독후감

4 minute read

숙제의 힘이 학습 습관에 방점을 둔 자율 양육법을 설명한다면 이 책 ’초등 자기조절능력의 힘’은 감정과 생각과 행동을 조절하는 능력인 자기조절능력을 설명하고 있다. 거의 모든 것을 다루는 것처럼 느껴졌다.

#cool_things 애플 매직 트랙패드(Magic Trackpad) 2 사용 후기

less than 1 minute read

M1 맥미니를 사면서 같이 샀다. 애초에 마우스, 매직마우스는 고려 대상이 아니었다. macOS 경험을 모두 트랙패드로 했다. 맥북 에어, 맥북 프로처럼 트랙패드 포함이 아니니 당연히 매직트랙패드는 사야 하는 입력 도구였다.

#cool_things 아디다스 테렉스 아그라빅 TR 고어텍스 EF6868 신발 후기

less than 1 minute read

축축한 진흙 길과 거친 지형에서도 흔들림 없는 질주. 어떤 환경에서도 편안하고 자유롭게 움직일 수 있는 트레일 러닝화입니다. 견고한 방수 디자인으로 습기 침투를 방지하고 쾌적한 스텝을 리드합니다. 모든 지형과 환경에 이상적인 가벼운 트레일 러닝화 마모 방...

#cool_things DELL U2720Q 4K 모니터 사용 후기

1 minute read

맥 프로를 처분하고 M1 맥 미니를 사기로 했다. 맥 미니에 연결할 모니터로 4K 모니터를 찾아봤다. windows 데스크탑에 물릴 모니터였다면 4K 모니터를 찾아보지 않았을 텐데, 눈이 높아졌다. 큰일이다. 예전에 썼던 dell 모니터에 좋은 기억이 남아있어 제조사 선택은 오래 ...

#cool_things 샤오미 미밴드 6 사용 후기

less than 1 minute read

버튼 공간이 없어지고 풀스크린으로 변경됐다. 미밴드 5에 불만은 없지만 커졌다니 옮기지 않을 수가 없다. 가격이 저렴해 뽐뿌 저항도 적다.

레고 세계 지도 31203 조립 후기

less than 1 minute read

뿌듯하다. 처음부터 끝까지 우리 딸기부엉이와 같이 만들었다. 레고가 집 분위기를 바꿔놓았다. 집이 사네.

파파 LED 와이드 스탠드 PA-800B 사용 후기

less than 1 minute read

눈의 피로를 덜어보려고 샀다. 창을 등지게 책상을 놨다. 일명 사장님 방에 있는 책상 배치다. 안정감이 있어서 좋은데, 방에 불을 켜도 모니터 주변이 밝아지지 않는 게 단점이다. 모니터가 빛을 가려서 모니터와 나 사이가 어두워진다.

차이 카드 사용 후기

less than 1 minute read

오프라인 카드 혜택이 좋다고 해서 신청은 해놨는데, 앞에 10만 명이 넘게 기다리고 있다. 더러워서 안 쓴다. 궁금해서 신청하긴 했지만 초대해달라고 여기저기 기웃거릴 정도로 꼭 사용하고 싶은 건 아니었다. 하지만 허먼밀러가 모든 걸 바꿔놓는다. 12,000원 할인을 받는다길래 차이...

낙원의 밤 (2019, 박훈정) 감상문

less than 1 minute read

엄태구, 전여빈, 차승원이 연기한 캐릭터는 좋았다. 스토리는 식상했다. 하긴 스토리보다 캐릭터를 보는 맛에 이런 영화를 보는 게 아닐까 생각했다. 마상길 이사는 강렬했다.

악인전 (2019, 이원태) 감상문

less than 1 minute read

조직폭력배와 연쇄살인범 중 누가 더 나쁜 놈일까? 우리나라랑 일본이 사이가 안 좋아도 외계인이 침공하면 힘을 합해야 하지 않겠냐는 고 노회찬 의원 말처럼 무차별 살인을 일삼는 연쇄살인범을 잡기 위해서라면 잠깐 허용해도 괜찮은걸까? 제일 나쁜 놈을 잡고 나면 바로 적으로 돌아설 수 ...

스타트렉 디스커버리 시즌 1 (2017) 감상문

less than 1 minute read

초반에 끌 뻔했다. 기대치보다 낮은 수준에서 에피소드들을 마무리한다. 그래도 시즌이 여러 개인데, 이 정도로 허접하진 않겠지. 조금만 참으면 정신 차리겠지. 이런 기대로 시즌 1을 다 봤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