액션이 과감하다. 상대가 로봇이라 부담도 없나 보다. 뽑고 자르고 비틀고. 액션은 여전히 볼만 하다.

하지만 캐릭터는 매력은 없다. 최종 보스인 울트론. 결국 사람이 문제여. 없어져야 해. 뭐 이런 AI 빌런 패턴이라 식상했다. 인상적인 능력이 있는 것도 아닌 것 같고. 사고 치고 정신 차리는 신규 히어로인 퀵실버스칼렛 위치도 마찬가지. 미친 과학자가 촉매가 된 비전도 그닥.

산만하다. 한 번만 더 반복하면 질릴 것 같은 액션 패턴이지만 아직은 볼만 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