판교 스포츠센터 판교 스포츠센터

레인폭이 넓다. 예전에 다닌 곳은 좁아서 접영을 터프하게 하면 반대로 돌고 있는 사람 아구창 때린다.

판교 스포츠센터

체온 유지 풀. 처음 본다. 따뜻한 물이 채워져 있다. 때도 둥둥 떠 있다. 따뜻해서 봐준다.

중형 사물함 4,000원. 이거부터 오리발을 넣을 수 있음. 오리발 들고 다니다가 돈 좀 쓰니 편안해졌다.

시설이 깔끔하고 저렴해서 만족. 성인 초급반이 없어서 처음부터 배우긴 불가능. 다른 곳에서 평영까지 배우고 접영을 배우는 고급반부터 시작하면 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