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etrospection 잘가 2013 어서와 2014

Goodbye 2013, Happy New Year, 2014!

2013년 블로그 페이지 뷰 TOP 10

훌륭한 습관 시리즈 인기가 좋다. 완전 습관이 된 건 아직 두 개밖에 없다. 앞으로 더 늘어나겠지?

올해 32개 썼다. 총 225개가 됐다. 꾸준히 써서 그런지 예전보다는 나아졌다. 상대적으로 나아졌지 아직도 많이 부족하다. 더 잘 쓰고 싶어서 꾸준히 글을 쓸 예정이다.

컨퍼런스 참석

올해 컨퍼런스 발표는 못 했다. 2014년에 할 수 있을까? 지금 생각해보면 할 게 없는데.

개인 프로젝트

짜잘한 개인 프로젝트 2개를 했다. 사용 언어는 Clojure, ClojureScript.

읽은 책

책을 읽는 데 시간을 덜 썼다. 그렇다고 2012년에 비해 펑펑 논 건 아니다. 다만 시간 배분이 달라졌을 뿐.

새로 시작한 블로그

카테고리를 나누는 것보다 블로그를 새로 만드는 걸 선호한다. 주제에 더 집중이 잘 되기 때문에. 블로그 두 개가 더 늘었다고 글을 더 많이 쓰는 건 아니다. 쓰는 글 개수는 비슷. 다만 카테고리로 구분 대신 블로그로 구분할 뿐이다.

발표자료

아꿈사 스터디에 안가니 만들 일이 잘 안 생긴다.

내년엔?

C++을 참 오랫동안 사용했다. 회사에서는 주로 이 언어만 사용했으니깐. 내 게임 프로그래머 경력 대부분을 차지하는 언어다. 그렇게 오랫동안 사용한 언어인데, 그만큼 애정을 안 가진 것 같다. 2014년엔 그에 맞는 애정을 가지고 티 내려고 한다. 이참에 C++11도 공부하고.

2014년에 새로 배울 언어는 없다. 2013년에 이어 Clojure를 계속 공부할 예정이다.

개인 프로젝트로 하고 싶은 게 생기면 하려고 한다. 아직 해보고 싶은 건 없다. 하고 싶은 게 생겨야 한다. 이게 참 개인 프로젝트에서 중요하다. 이건 공부 많이 한다고 생기는 게 아닌 것 같다.

Emacs. 아직 얘기할 수 있는 단계는 아니다. 하지만 이건 얘기할 수 있다. 시간을 투자해 배울 가치가 있는 에디터라는 것. 그래서 계속 쓰고 있다.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Feedback plz <3 @ohyecloudy, ohyecloudy@gmail.com
|
blog comments powered by Disqus